주말 내내 일하고 같이 일했던 동료들 끼리 술 한잔
그리고 늘어놓는 썰들


어쩌면 회사에 필요한건 능력, 사람 보다는
의지가 더욱 필요한게 아닐까? 이런 생각이 들었다.


회사 모양새를 보면서 이래저래 답답함은 느끼지만
나에겐 의지가 없는걸까 힘이 없는걸까...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쳇바퀴  (2) 2011.05.31
좋고 나쁨 옳고 그름  (2) 2011.05.27
술 술 술  (2) 2011.05.22
청소 청소 청소  (0) 2011.05.20
계란으로 바위치기  (0) 2011.05.19
아오 이걸 죽여 말어?  (0) 2011.05.18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댓글입니다

    2011.06.02 16:02 [ ADDR : EDIT/ DEL : REPLY ]
    • 그건 자기 문제가 아니라 내 문제지
      난 누군가에게 의지를 하고 싶어 하지만
      정작 의지를 하지 않고 스스로 해결하려고 하니까

      2011.06.03 08:57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