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도 피곤하고
마음도 지치고

취업을 한이래로 개운하다는 느낌이 든적이 없는듯 한데..
그렇다고 해서 쉰다고 마음이 정리될것 같지도 않고
대기업이나 공무원한다고 나아질것 같지도 않고

내 마음속 응어리는 꿈을 잃어간다는 신호일까?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월의 끝자락  (0) 2011.10.31
25번 포트를 국가적으로 막는다고?  (0) 2011.10.31
  (0) 2011.10.27
오늘 업어온 LW25 Advanced  (0) 2011.10.25
이건머...  (2) 2011.10.13
저 차가 내쪽으로 왔더라면...  (0) 2011.09.30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