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소리 왈왈/영화2009.06.06 19:03

104분 상영시간이 짧은 시간이긴 하지만(요즘에는 2시간 넘는게 많으니 -ㅁ-)
시간가는줄도 모르고 배꼽잡고 웃다가 나왔다.

아쉬운 건, 영화광들을 위한 다른 영화 패러디와
조금은 뜬금없는 최초의 여류 비행사와의 러브라인에
전편의 코믹했던 공룡뼈다구의 활약이 적었다는 것이다.

그 외에는 몸개그로 도배되어 오락영화로서는 손색이 없다.

'개소리 왈왈 > 영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화 - 해운대 (2009)  (6) 2009.07.25
기대하지 않았던 대박 - 킹콩을 들다  (4) 2009.07.05
박물관이 살아있다 2  (2) 2009.06.06
Terminator Salvation - 터미네이터4 (2009)  (6) 2009.05.23
칫솔물고!  (0) 2009.04.27
곰팅이!  (0) 2009.04.26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영화 보러 가고 싶긴 한데
    귀찮고.. 같이 보러갈 사람도 없고.. 그러네요. ㅠㅠ

    2009.06.07 22:38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