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께서 대신 압구정 AS 센터 가셔서 접수를 하고 왔는데

현장 수리는 안되고 잠실로 보내야 한다고 해서 돌아오셨다.

 

 

아무튼.. 한시간 전에 통화했었는데

지금 센터에서 연락이 와서 하는 말이..

 

부품 간다고 해서 될 거 아니라고. 아주 사형선고를 내려버리신듯 -_ㅠ

(아마 부품 갈다보면, 프레임쪽 부품을 갈아야 해서 그러다 보면 새 렌즈 보다 비싸지는 상황으로 추정됨)

 

보상판매라고 해야하나.. 아무튼 새 렌즈 좀 싸게 줄테니 어떻게 하겠냐는 질문에

크리스마스 선물로 달라고 해서 아버지 삥뜯음 ㅋ

(26만 신품 기준인데 16만원에 부르는 듯. 거기에 점검비가 포함인지는 모르겠네)

'개소리 왈왈 > 사진과 수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22mm 렌즈 사형선고  (2) 2019.12.09
11월 11일 11시 11분  (4) 2019.11.28
카카오 지네(?)  (8) 2018.12.12
php  (2) 2018.10.04
eos r  (2) 2018.09.19
태양이 싫어  (2) 2018.08.17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야 새 렌즈 구매하셨네요.
    이건 축하할 일 맞죠?
    이런 거(?) 라도 기쁜 일이었으면 좋겠네요. ^^

    2019.12.09 15: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