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소리 왈왈'에 해당되는 글 3001건

  1. 2019.07.23 면접 두명 (1)
  2. 2019.07.22 게임 하나 접음 (1)
  3. 2019.07.22 집중력 제로 (1)
  4. 2019.07.21 딸래미와 포켓몬 고 시작
  5. 2019.07.20 잠에서 헤어나질 못함..
  6. 2019.07.19 병원 투어
  7. 2019.07.08 치과.. 아프지 않네? (6)
  8. 2019.07.07 아내의 첫(?) SSD 경험 (4)
  9. 2019.06.27 밥솥 고장 =_=
  10. 2019.06.23 그늘막 사서 한강에서 놀기 (2)

일도 손에 잘 안잡히는데

면접 보면서 두시간 훌쩍 날아갔네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면접 두명  (1) 2019.07.23
집중력 제로  (1) 2019.07.22
병원 투어  (0) 2019.07.19
치과.. 아프지 않네?  (6) 2019.07.08
항상 피곤피곤  (0) 2019.06.15
갑자기 사후세계가 있을까요? 라는 질문을 들었다.  (2) 2019.06.14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 면접관!

    2019.07.24 14: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아내님과 거국적으로 더는 못해 먹겠다고 접음 ㅋㅋ

 

"아이러브 마트 안녕~"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 아내분하고 함께 게임을 하는 거였나요?
    제 아내는 게임을 안 해요. ㅜㅜ

    2019.07.24 14: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주만에 출근해서 그런가 집중이 하나도 안되네

먼가 정리해야 할것 같아서 이것저것 하려는데 더 안되고

또 다른 일정으로 인해서(나 없는 2주간 먼가 많이 달라진듯?)

일이 또 달라져서 하던거 또 멈추고 다른거 하게 생겼네..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면접 두명  (1) 2019.07.23
집중력 제로  (1) 2019.07.22
병원 투어  (0) 2019.07.19
치과.. 아프지 않네?  (6) 2019.07.08
항상 피곤피곤  (0) 2019.06.15
갑자기 사후세계가 있을까요? 라는 질문을 들었다.  (2) 2019.06.14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응? 두 주동안 어디 다녀오셨어요?
    혹시 휴가라는 걸 다녀오신건 아니죠?
    휴가는 이 세상에 없는 겁니다. ㅋ

    2019.07.24 14: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아이고 힘들어 ㅠㅠ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딸래미와 포켓몬 고 시작  (0) 2019.07.21
잠에서 헤어나질 못함..  (0) 2019.07.20
밥솥 고장 =_=  (0) 2019.06.27
그늘막 사서 한강에서 놀기  (2) 2019.06.23
먼가 바쁜 하루  (0) 2019.06.22
첫? 간만에? 드라이브  (2) 2019.06.16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피곤하긴 피곤했나 보다..

몇번이고 기절하듯 잠들고..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딸래미와 포켓몬 고 시작  (0) 2019.07.21
잠에서 헤어나질 못함..  (0) 2019.07.20
밥솥 고장 =_=  (0) 2019.06.27
그늘막 사서 한강에서 놀기  (2) 2019.06.23
먼가 바쁜 하루  (0) 2019.06.22
첫? 간만에? 드라이브  (2) 2019.06.16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내님의 긴급 호출로

월차내고 바로 모시러 다녀와서는

씐나는(?) 병원투어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면접 두명  (1) 2019.07.23
집중력 제로  (1) 2019.07.22
병원 투어  (0) 2019.07.19
치과.. 아프지 않네?  (6) 2019.07.08
항상 피곤피곤  (0) 2019.06.15
갑자기 사후세계가 있을까요? 라는 질문을 들었다.  (2) 2019.06.14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치과 가서 스케일링 하는데 생각외로 안아프네?

예전에 갔던 치과가 미친듯이 아프게 한거였나.. -_-a

 

아무튼 이빨 썩은거 갉아내고 본뜨고

다음주에나 어떻게 시간이 잘 맞길 빌어야 할 듯 ㅠㅠ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집중력 제로  (1) 2019.07.22
병원 투어  (0) 2019.07.19
치과.. 아프지 않네?  (6) 2019.07.08
항상 피곤피곤  (0) 2019.06.15
갑자기 사후세계가 있을까요? 라는 질문을 들었다.  (2) 2019.06.14
간만에 피싱 메일  (4) 2019.06.13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나이 드시면서 통각도 둔해지신게 아닐까? 라는 조심스런 의견 던지고 갑니다.
    C= C= C=(っ°Д°;)っ

    2019.07.09 15: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곧 지갑이 아프실겁니다. ㅋㅋ

    2019.07.09 17:56 [ ADDR : EDIT/ DEL : REPLY ]
    • ㅠㅠ 엉엉 안되영 ㅠㅠ
      요즘 정신이 없어서 어딜 들르지도 못하네요 잘지내시죠? ㅠㅠ

      2019.07.09 19:11 신고 [ ADDR : EDIT/ DEL ]
  3. 네. 잘 지내요. 제가 문제가 생겨서 제 블로그에 정기적으로 로그인 못하면, 유언장이 자동으로 발행....
    "이 글을 보고 있다면 저는 죽은 겁니다..."

    2019.07.10 14:14 [ ADDR : EDIT/ DEL : REPLY ]
    • 오... 데드맨 스위치 하나 달아 놓으셨나요 ㅋㅋ
      좋은 아이디어 같은데요? 일정 시간 글을 안쓰거나 하면 블로그는 추모모드로..

      2019.07.10 15:09 신고 [ ADDR : EDIT/ DEL ]

아내님 SSD 달아서 새로 포맷하고

빠르게 부팅하도록 설정해주니 완전 신기해 하는 중

fastboot 까지 설정을 안해놨는데 그거 까지 하면 기절하려나?

 

아무튼 나도 장비에 요즘 욕심도 만히 줄었고(귀찮기도 하니)

i5-2500에 SSD 달고 설정만 해도 이렇게 좋아하는데 용돈 좀 꼬불쳐 놨을때 빨리 해둘걸 싶기도 하네

'개소리 왈왈 > 컴퓨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내의 첫(?) SSD 경험  (4) 2019.07.07
노트북 완전체 업그레이드  (8) 2019.06.21
오늘의 지름!  (3) 2019.06.20
지름 도착  (2) 2019.06.10
아.. 누가 미친 지름신좀 말려줘...  (2) 2019.06.06
망할 서버 지름신..  (2) 2019.06.05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도 해 주세요.
    기절하는 거 보여드리겠습니다. ㅋㅋㅋ

    2019.07.08 18: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남에 아내 기절하는거 보여시면 아니되옵니다 ㅋㅋ
      그러니 거절하옵니다 ㅋㅋ

      2019.07.08 18:40 신고 [ ADDR : EDIT/ DEL ]
    • 아뇨 아뇨 저 해주시면 제가 기절하겠다는 건데요.
      그러니까 해 주세요. ^^

      2019.07.08 18:48 신고 [ ADDR : EDIT/ DEL ]
    • 남는 SSD가 있을리가 없자나요 ㅠㅠ
      흑흑흑 저도 막 1테라 SSD 사서 쓰고 싶네요

      2019.07.08 19:34 신고 [ ADDR : EDIT/ DEL ]

헐.. 이건.. 대공사이거나 새로사세요 할 거 같은데

 

+

2019.06.28

센터전화하니 내방이나 기사출장으로 확인해봐야 한다고

힌지도 아니고 머라고 해야하나? 아무튼.. 힘받는 부분이라 하판 전부 다 갈아야 하는 대공사가 될 느낌인데?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딸래미와 포켓몬 고 시작  (0) 2019.07.21
잠에서 헤어나질 못함..  (0) 2019.07.20
밥솥 고장 =_=  (0) 2019.06.27
그늘막 사서 한강에서 놀기  (2) 2019.06.23
먼가 바쁜 하루  (0) 2019.06.22
첫? 간만에? 드라이브  (2) 2019.06.16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내의 강력한 추진으로 마트가서 구매하고 놀아봄 

 

'개소리 왈왈 > 육아관련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잠에서 헤어나질 못함..  (0) 2019.07.20
밥솥 고장 =_=  (0) 2019.06.27
그늘막 사서 한강에서 놀기  (2) 2019.06.23
먼가 바쁜 하루  (0) 2019.06.22
첫? 간만에? 드라이브  (2) 2019.06.16
쏘카 처음 써봄  (4) 2019.05.23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놀아봄 에서 끝?
    사용기는요? ^^

    2019.06.25 12: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