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소리 왈왈2011.09.26 13:15
TV는 안보지만 뉴스는 보니까 -_-
아무튼 이런글의 댓글이야 뻔할뻔자인데
통칭 빠른생일 1,2월 생들은 12개월중 2개월 2/12 = 17%를 차지하는 아주 적지만은 않은 비율인데
왜 이걸 그리 걸고 넘어질까 라는 생각을 많이 하게 된다.

요즘에는 1월에서 12월까지 끊어서 이런 불편함은 없어져서 다행이지만
빠른생일 입장에서는 이거 참.. 정말 지랄 맞긴하다.
제일 싫었던건 학기 초에 월별로 생일 손들게 하는건데
그거 하고 나면 한학기 동안은 정말 어리네 소리 들어야 하니 스트레스 받고
그걸 극복하면 보통생일애들 보다 더 낫기도 하지만
극복하지 못하면 완전 빵셔틀로 전락하기도 하다보니 짜증이 날 수 밖에 -_-

머.. 그런 이유로 사회나와서 쓰는 스킬은
"형이라고 부를테니 그럼 쏘실건가요? 동생이 쏠수는 없자나요~" 스킬

아무튼 두고두고 형이라 불리는 댓가로
써야할 돈을 고려하면 섯불리 쉽게 형이라 불러! 못하니까 좋긴한데
학교에서도 그랬지만 사회에서 까지 이런걸로 당하면 참.. 정말 지랄 같단 말이지

[링크 : http://media.daum.net/entertain/enews/view?cateid=1032&newsid=20110926075307278&p=newsen]

'개소리 왈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경과 컨텍트렌즈의 차이점(?)  (0) 2011.10.12
Good-bye iJobs  (0) 2011.10.06
누군 머 빠른생일 하고싶나?  (0) 2011.09.26
콧뼈가 부러지면 2주내에 해결해야 함!  (4) 2011.09.24
임산부에게 뺏지보다 책을!  (0) 2011.09.23
00700~ 뽁뽁이  (0) 2011.09.20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