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길 교차로

찌는 듯한 햇살을 피할데가 없어서 표지판 기둥에 숨었다.


SAMSUNG | SHV-E25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3472sec | F/2.6 | 0.00 EV | 3.7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8:08:17 09:13:06


'개소리 왈왈 > 사진과 수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php  (2) 2018.10.04
eos r  (2) 2018.09.19
태양이 싫어  (2) 2018.08.17
옥수수, 그리고 무궁화  (0) 2018.08.04
먹방 느낌의 사진  (2) 2018.08.04
영월 밤하늘 은하수  (0) 2018.08.03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그래도 어제 오후부터는 시원하지 않아요?
    오늘 출근때 땀 안흘리고 출근하니까 좋던데요. ^^

    2018.08.17 12: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어제 오후에는 그래도 더웠는데 저녁부터 선선해져서 드디어 에어컨을 안켜고 잤습니다! ㅋㅋ

      2018.08.17 12:21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