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소리 왈왈/직딩의 비애'에 해당되는 글 748건

  1. 2022.08.02 덥다.. 여름인가
  2. 2022.07.18 시간만 지나간다.
  3. 2022.07.04 상큼한 월요일. 지각 -_-
  4. 2022.06.24 회사 야유회
  5. 2022.06.15 총제적 난국
  6. 2022.06.14 외근
  7. 2022.06.09 터널화재
  8. 2022.05.31 피곤
  9. 2022.05.30 갑분 외근.. 철야?
  10. 2022.05.29 5월의 끝자락

그냥 사무실 밖, 집 밖은 위험한 듯..

나가면 아주 그냥 땀이 줄줄줄 ㅠㅠ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덥다.. 여름인가  (0) 2022.08.02
시간만 지나간다.  (0) 2022.07.18
상큼한 월요일. 지각 -_-  (0) 2022.07.04
회사 야유회  (0) 2022.06.24
총제적 난국  (0) 2022.06.15
외근  (0) 2022.06.14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게임을 줄이고 먼가 공부를 하는게 나은걸 알고 있음에도

사람때문에 묶여서 줄이지 못하는게 조금은 슬프다.

 

만나는 사람이 없어서 그런식으로라도 누군가와 대화를 하고 싶어서 인걸까..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덥다.. 여름인가  (0) 2022.08.02
시간만 지나간다.  (0) 2022.07.18
상큼한 월요일. 지각 -_-  (0) 2022.07.04
회사 야유회  (0) 2022.06.24
총제적 난국  (0) 2022.06.15
외근  (0) 2022.06.14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추경호 기획재정부 장관이 답하라면서

그 장관집을 가로막는 것도 아니고

해당 부서에서 시위하는것도 아니고

왜 뜬금없이 4호선이냐고 -_-

 

[링크 : https://news.v.daum.net/v/20220704101749645]

 

세종시에 있구만!!

[링크 : https://www.moef.go.kr/mi/otlnmap.do;jsessionid=wy94hAljQpFVwon+3eX-E0CS.node30?menuNo=9080000]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덥다.. 여름인가  (0) 2022.08.02
시간만 지나간다.  (0) 2022.07.18
상큼한 월요일. 지각 -_-  (0) 2022.07.04
회사 야유회  (0) 2022.06.24
총제적 난국  (0) 2022.06.15
외근  (0) 2022.06.14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어우 빡세다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간만 지나간다.  (0) 2022.07.18
상큼한 월요일. 지각 -_-  (0) 2022.07.04
회사 야유회  (0) 2022.06.24
총제적 난국  (0) 2022.06.15
외근  (0) 2022.06.14
터널화재  (0) 2022.06.09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장비고장

2. 케이블 끊어짐

3. 케이블 결선 반대로

 

와우 -_-

 

그나저나 MTBF 10만 시간에 이르는 장비가 벌써 2개가 고장나다니..

내 손이 문제인가?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상큼한 월요일. 지각 -_-  (0) 2022.07.04
회사 야유회  (0) 2022.06.24
총제적 난국  (0) 2022.06.15
외근  (0) 2022.06.14
터널화재  (0) 2022.06.09
피곤  (0) 2022.05.31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아 시르다 -_-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회사 야유회  (0) 2022.06.24
총제적 난국  (0) 2022.06.15
외근  (0) 2022.06.14
터널화재  (0) 2022.06.09
피곤  (0) 2022.05.31
갑분 외근.. 철야?  (0) 2022.05.30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고속도로는 아니지만.. 국도에서 당당하게(?) 후진한건 처음이네

 

성남/모란에서 일 끝나고 다음 일정때문에 지하차도 들어가는 순간 길이 막혀서

한 10분 이상 시동끄고 기다렸던것 같은데 경찰이 와서는 다들 후진하라고 불났다고 해서 알게 됨.

[링크 : https://news.v.daum.net/v/20220609171809853]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총제적 난국  (0) 2022.06.15
외근  (0) 2022.06.14
터널화재  (0) 2022.06.09
피곤  (0) 2022.05.31
갑분 외근.. 철야?  (0) 2022.05.30
5월의 끝자락  (0) 2022.05.29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집에 도착하니 새벽 1시

씻고, 개 산책하고 나니 2시..

그런데 이 몸뚱아리는 7시 기상이라 또 눈이 떠진다 -_ㅠ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외근  (0) 2022.06.14
터널화재  (0) 2022.06.09
피곤  (0) 2022.05.31
갑분 외근.. 철야?  (0) 2022.05.30
5월의 끝자락  (0) 2022.05.29
관악산 화재  (0) 2022.05.17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으아아아아아아

새벽 3시 끝날걸 예상하는 나쁜 사람들 ㅠㅠㅠㅠ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터널화재  (0) 2022.06.09
피곤  (0) 2022.05.31
갑분 외근.. 철야?  (0) 2022.05.30
5월의 끝자락  (0) 2022.05.29
관악산 화재  (0) 2022.05.17
집에서 PLC 코드 분석  (0) 2022.05.14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6월 1일 지방선거.

그런데 지방 선거 쉬는 날이었나? 학교도 쉰다고 하고..

 

먼가 정신없이 하던게 조금은 마무리 되어가는데

끝은 안나는것 같은건 왜일까? ㅠㅠ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피곤  (0) 2022.05.31
갑분 외근.. 철야?  (0) 2022.05.30
5월의 끝자락  (0) 2022.05.29
관악산 화재  (0) 2022.05.17
집에서 PLC 코드 분석  (0) 2022.05.14
보안 전시회  (0) 2022.04.20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