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꿈을 잘 기억못하는 타입이다
머.. 솔찍히 꿈이란걸 안꾸는건지 못꾸는건지 아니면 기억을 못하는건지 모르겠지만
꿈이란걸 꿨다고 인지하는게 드문 편이다.

오랫만에 꿈을 꾸었는데...
Putty에서 디렉토리를 삭제했는데 안지워지는 문제가 있었는데
그거에 대한 해결책을 얻어냈다.



근데 그게 꿈.. OTL 뭥미?



아무튼.. 나중에 문제되면 /etc/sysconfig/i18n 파일로 로케일 확인을 일단 해봐야지
예지몽일지도!??!?!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빠삭하게 구운 쥐포~!  (4) 2009.10.01
8400GS vs 7600GS  (2) 2009.09.30
꿈을 꿔도 이런 꿈을 꾸냐 ㄱ-  (6) 2009.09.27
노골적으로 말하면 컴파일도 하나 제대로 못하는  (2) 2009.09.22
출근일기 - 20090921  (16) 2009.09.21
출장의 장점?  (4) 2009.09.09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개꿈이다 ㅡㅡ;;

    2009.09.27 12: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시험기간에 답안지에 답 반절 정도 안적어 놓고 그냥 답안지 제출하는 꿈 꿔보셨습니까?
    기분 징하게 안좋아요 ㅋㅋㅋㅋ

    2009.09.27 15: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전역한걸 알면서 군대있는 꿈 보다는, 전역한걸 알면서 입대하는 버스 타고 훈련소 가는 꿈이 한단계 위임 ㅋㅋ

    2009.09.27 19: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