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득 회의 내용을 작성한다고 저번주에 머를 했는지, 이번주에는 무엇을 할건지에 대해서 적을려고 하면
심한 심리적 압박감과 더불어 인민재판 하는 느낌마저 든다.

물론 스케쥴이란게 무시는 못하지만.. 그래도
항상 무언가에 내몰리는 느낌..


누군가를 비판하지 못하면 자기가 죽는 그런 인민재판과 비슷한 느낌이랄까..
아무튼 귀틀어 막고 일이나 하자 -ㅁ-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딱고 조이고 기름치고!  (0) 2010.04.21
출근일기 - 20100406  (6) 2010.04.06
주간회의 == 인민재판?  (0) 2010.04.06
출근일기 - 20100405 + 1주일 근황  (2) 2010.04.05
REDIST 파일에 대한 망상  (2) 2010.04.02
사표를 제출했었습니다.  (4) 2010.04.01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