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에는 12시간은 자주는게 센스 -ㅁ-!



그나저나.. 이번주말에는 하드도 사고 포맷도 하려고 했는데
또다시 물건너 가는구나 -_-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검토하는 것도 짜증나!  (0) 2010.12.04
내 생애 첫 신발?  (0) 2010.12.02
직딩과 주말  (8) 2010.11.28
사람이 술을 먹는지, 술이 사람을 먹는지  (0) 2010.11.27
회사관두고 싶은 하루  (0) 2010.11.25
토마토 주세요!  (2) 2010.11.17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수상인명구조원 모든(!) 과정이 끝났으니 주말은 애들과 놀아주어야 함. 오늘도 하루종일 애들과 함께...

    2010.11.28 21:38 [ ADDR : EDIT/ DEL : REPLY ]
  2. 전 주말에 통째로 울애기랑 같이 보냈어요.
    어젠 마나님까지 어딜 나가서 정말 온종일..좀 귀찮기도 했지만..
    지금 한참 이쁜때라...재밌었다는...하하.

    2010.11.29 11: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으헝 ㅠ.ㅠ
      결혼하는 분들이 주변이 늘어나는데 지구벌레님까지 이러시면 아니옵니다! ㅠ.ㅠ

      2010.11.29 14:54 신고 [ ADDR : EDIT/ DEL ]
  3. 저도 주말에는 10시간 이상 자 주려고 하는데, 어렵더군요.

    최근에 하드를 하나 구매했는데
    1T가 8만원 정도, 2T가 13만원 정도 하더군요.
    만든 업체별로 가격차도 1만원 내외로 그리 크지 않더군요.

    저는 돈도 없고 가난해서 1T짜리 하드를 샀는데, 벌써 30%정도 사용하고 있습니다.

    2010.11.29 13:32 [ ADDR : EDIT/ DEL : REPLY ]
    • 이상하게 하드는 이렇게 큰게 필요할까? 라는 생각을 하다가도 막상 사면 금세금세 용량이 차오르더라구요 ^^;

      요즘에는 RAID 욕심이 생겨서 한 4개 사려니 손이 잘 안가네요. 500Gb 5만원만 해도 4개면 20만원이니 ㅠ.ㅠ

      2010.11.29 14:55 신고 [ ADDR : EDIT/ DEL ]
  4. 저는 주말이 더 바빠서 오히려 더 못자는 듯한...--;

    2010.11.30 09: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