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층에서 전시를 했으나 시간이 없어서 방문하지 못해 다시 들렀다

2층으로 가는 입구

PANTECH | IM-A810K | 4.2mm | ISO-0 | 2014:03:26 11:09:48


PANTECH | IM-A810K | 4.2mm | ISO-0 | 2014:03:26 11:10:39


PANTECH | IM-A810K | 4.2mm | ISO-0 | 2014:03:26 11:10:49


PANTECH | IM-A810K | 4.2mm | ISO-0 | 2014:03:26 11:11:27


PANTECH | IM-A810K | 4.2mm | ISO-0 | 2014:03:26 11:11:51


PANTECH | IM-A810K | 4.2mm | ISO-0 | 2014:03:26 11:11:56


PANTECH | IM-A810K | 4.2mm | ISO-0 | 2014:03:26 11:12:32


여기 부터는 설치 예술이라고 해야하나?
4대의 어안렌즈 빔프로젝터를 이용해서
전방위 출력을 하고 있다. 천장의 한글은 계속 변화하여 색다른 느낌을 준다.

PANTECH | IM-A810K | 4.2mm | ISO-0 | 2014:03:26 11:14:37


막다른 길에 있는 설치/인터렉티브 작품
앞에서 불러주는대로 타자기를 쳐주고, 원한다면 타자를 칠 수 도 있다.
아래 늘어진 내용에는 작가들이 친 것도 있어어서
작품의 규칙인 "앞이 내용 이어서 쓰기"는 참.. 난이도가 하늘을 찌른다 -_-a

PANTECH | IM-A810K | 4.2mm | ISO-0 | 2014:03:26 11:19:19

PANTECH | IM-A810K | 4.2mm | ISO-0 | 2014:03:26 11:19:33


한자한자 밀어서 찍어주어야 그 힘으로 종이에 찍히기에
지금처럼 살짝 눌러서 치는 사람들은 적응하기 힘들지만 타자기 나름의 맛이 있어서 소장하고 싶기도 ^^;
아무튼 ㅜㅠ ㅗㅛ와 같이 아래로 가는 중성 모음과 받침 자음은 "받침"을 누르고 입력해야 하는데
그 방법이 익숙하지 않아 자꾸만 오타를 내서 문장이어가기 보다는 입력에 집중해야 하는 문제가 ㅋㅋ

PANTECH | IM-A810K | 4.2mm | ISO-0 | 2014:03:26 11:20:09


가장 마지막 전시

PANTECH | IM-A810K | 4.2mm | ISO-0 | 2014:03:26 11:35:04


서울역 옥상에 설치된 문구
"그곳에 마땅히 인생이 있을게다."

PANTECH | IM-A810K | 4.2mm | ISO-0 | 2014:03:26 11:35:11

 
사진 촬영이 금지되었던 전자 키보드를 이용한 피아노-빔 프로젝터도 좋았지만
피아노를 칠줄 모르는 내가 이렇게 원망스러울 줄이야 ㅠㅠ 

'개소리 왈왈 > 사진과 수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never naver!  (0) 2014.04.06
370번 타요버스!  (0) 2014.04.04
서울역 - 여가의 기술 2번째 방문  (0) 2014.03.28
충정로 - 서대문 그리고 서울역  (0) 2014.03.25
DDP -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  (0) 2014.03.25
뭘 보냐 닝겐  (2) 2014.03.19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