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사나 싶다.

 

정말 내가 이렇게 능력 없는 사람이었구나 싶네..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간적인 대화가 필요해  (4) 2019.12.05
never ending story  (2) 2019.12.04
난 무능력합니다  (4) 2019.12.03
생애 첫 볼펜 끝까지 쓰기 성공  (0) 2019.12.03
역대급 지하철 무임환승 ㅋ  (0) 2019.12.02
작업일지 겸 반성문 쓰는데..(?)  (0) 2019.11.30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요즘 부쩍 안 좋은 글들이 많아진 거 같네요. ㅠㅠ

    2019.12.06 17: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좋은일이 하나도 없어서 그런게 자꾸 수면 위로 끌어올려져서 그런것 같습니다.

      2019.12.07 16:29 신고 [ ADDR : EDIT/ DEL ]
  2. Draco

    무능력이라뇨 지금까지 쌓으신 블로그 글들만 봐도 얼마나 대단하신데. 기운 좀 내세요.

    2019.12.07 10:13 [ ADDR : EDIT/ DEL : REPLY ]
    • 거절의 기술을 연마해야 할 것 같아요..
      제가 처음에 자신없다. 가장 못하는 분야다 했는데 사람없다고 떠맡았다가 멘탈 와르르 나가네요..

      2019.12.07 16:29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