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촘 괜찮은듯?
그나저나~ 이걸 왜 직딩의 비애에 넣었을까 -ㅁ-

어두운 늑대의 혼 / 붉은 늑대의 혼
짙은 회색의 신과 닮은 자상한 남자(Michael Douglas)


'개소리 왈왈 > 직딩의 비애' 카테고리의 다른 글

... OTL  (0) 2012.01.20
아빠 컴퓨터 맞춰드릴려고 하는데요~  (4) 2012.01.18
인디언식 / 서구식 이름 짓기  (4) 2012.01.10
아 출근하기 싫다  (2) 2012.01.08
아 힘들다  (4) 2012.01.05
가해자가 피해자가 되는 이야기  (2) 2011.12.27
Posted by 구차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엇.... 그렇다면 전

    지혜로운 하늘의 혼

    혹은

    신의말을 알아듣는 신과 닮은 자상한 남자

    혹은

    사랑받을 가치가 있는 공작새^^ (이건 여자군요.. ㅋㅋㅋ)

    ㅎㅎㅎ

    앗 그런데 1월1일생이 늑대와함께춤을.. 이군요.. ㅎㅎㅎ
    어릴때 잘 보았던 영화죠^^

    2012.01.10 18:52 [ ADDR : EDIT/ DEL : REPLY ]
    • 으엇 이것으로 최소 6살 차이가 난다는 결론인가요? ㅋ
      닉네임도 변경할겸 한번 살펴봐야겠어요

      2012.01.10 18:58 신고 [ ADDR : EDIT/ DEL ]
  2. 백색 불꽃의 정령 .
    신에게 바쳐진 여신이 선물해준 올리버나무 한그루.

    이게네요 ㅎㅎㅎㅎㅎㅎ

    2012.01.11 00: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